로그인 | 회원가입 | 기사제보 | 즐겨찾기 추가
정치 사회 경제 지역 스포츠 문화 포토·동영상 기자수첩 인물 기고 인사 부고 추천업소 알림 커뮤니티
정치
ㆍ전체기사
기사제보
광고문의

가장많이 본 기사
이메일 프린트 퍼가기 글자크기 원래대로 글자크기 크게 글자크기 작게
도의회, 日 전범기업 수의계약 제한 조례 제정 추진
2019-07-31 오후 4:35:00 경북인터넷신문 mail gbinews@naver.com





       일본의 수출 규제에 대한 반발이 커지고 있는 가운데 경북도의회가 일본 전범기업과의 수의계약을 제한하는 조례 제정에 나섰다.


       도의회 황병직(영주·무소속) 의원은 29일 "도를 비롯한 공공기관에서 발주하는 물품 구입, 각종 공사 등에서 일본 전범기업과의 수의계약을 제한할 필요성이 있어 조례안을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국내 299개의 일본 전범기업에서 생산하는 제품만이라도 도와 도교육청, 공공행정기관이 구입을 최소화하거나 퇴출당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서다.


       조례안은 일제강점기 경북도민을 강제동원해 생명신체재산 등의 피해를 입힌 기업과 전범기업의 자본으로 설립한 기업을 수의계약 제한 대상으로 정할 것으로 보인다.


       도내 전범기업에 대한 실태조사와 전범 기업과의 수의계약 체결 제한을 위한 기본계획 수립, 전범기업이 생산하는 제품의 구매를 제한하는 문화가 조성되도록 도지사, 교육감, 시장·군수, 시민단체 등과의 협력체계를 구성하는 내용도 포함될 예정이다.


       황 의원은 "일본과의 역사 문제는 반드시 올바르게 정립해야 하고, 일본이 우리나라를 비롯한 아시아 국가에 저지른 만행을 일깨워 반성하도록 해야 한다"면서 "늦었지만 지금이라도 공공기관에서 일본 전범기업을 알리고 반성하지 않는 기업의 제품을 사용하지 않는 문화가 확산되도록 해야 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경북인터넷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19-07-31 16:35 송고
    도의회, 日 전범기업 수의계약 제한 조례 제정 추진
    총 0 건의 독자의견이 있습니다.
    형광색표시는 선거운동기간중 실명확인 후 게시한 글입니다.
    (왼쪽 그림의 숫자를 입력하세요)
    최근기사
    안동대학교
    회사소개 | 광고/제휴 안내 | 이용약관 | 홈페이지 유지보수 신청
    경북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경북 아 00276
    경북 안동시 중평길 39, 104-105 TEL : 054) 823-8999 FAX : 054) 823-8999 / 발행인 : 김선아
    Copyright©2013 경북인터넷신문. All right reserved. mail to : ksa1710@naver.com